남은 재료 활용으로 '별미 대패삼겹 두루치기' 만들기

 

남은 재료 활용으로 별미 대패삼겹 두루치기 만들기 (집밥 백선생)

 

이번 '집밥 백선생3'에서 그가 숨겨왔던 비장의 메뉴가 등장했다죠. 바로 '대패 삼겹 두루치기'. 집에서 삼겹살 파티 후 남은 재료로 만들 수 있고, 맛과 비주얼도 나름 색달라서 꼭 해봐야지 생각했죠. 방송 대로만 착실히 따라하면, 나만의 특별 요리가 하나 더 늘겠죠. 자 만들어 보겠습니다. 

 

메인 재료(3인분 기준) : 대패삼겹살 600g, 파채 1 주먹, 양배추 2 주먹

파무침 양념장 : 고추장 2, 식초 4, 고춧가루 2, 설탕 1.5, 참기름 조금, 물 3

간장 양념 : 간장 1/2컵, 물 1/2, 맛술 2/1, 설탕 1

(손/종이컵/밥 수저 기준)

 

 

▼ 파채 1, 양배추 2를 준비해 주세요. 따로 파무침 양념장을 만들어 주세요. 물 양은 적혀있지만 기본은 초고추장이 질퍽해질 정도예요. 그리고 무쳤을 때 빛깔이 연하다고 생각되면, 고춧가루는 더 추가해도 됩니다.

 

 

▼ 준비된 파, 양배추 채에 양념이 잘 베이도록 섞어주세요. 제가 썰어놓은 파채와 양배추채는 조금 두껍죠. 흙손이라 이게 최선이랍니다. 그래도 긍정적으로 어차피 그냥 먹을 거 아니고, 요리해 먹는 거니 괜찮다고 저를 다독입니다.

 

▼ 간장 양념을 만들어 주세요.(간장 1/2컵, 물 1/2, 맛술 2/1, 설탕 1)

 

▼ 대패 삼겹살 600g과 편마늘을 넣어야 하는데 없어서 간마늘로 대체합니다. 같은 마늘이니 상관없겠죠. 대패 삼겹살과 간마늘을 넣고 팬이 달궈지면 만들어 놓은 양념장을 넣어주세요.

 

▼ 고기가 익기 시작하면 만들어 놓은 파무침을 고기위에 살포시 얹어 주세요.

 

▼ 파무침 숨이 죽으면 삼겹살과 잘 섞어주세요.

 

 

▼ 많다 싶었던 국물이 자작해지면서 졸아들면 완성.

 

▼ 정말 쉽고 간단하게 일품요리 완성 했습니다. 참 간단하쥬~

 

 

간단 정리 : 파무침 만들기 ☞ 대패 삼겹살과 편마늘 넣고 팬이 달궈지면 양념간장 투하  ☞ 고기가 익으면 파무침 고기 위에 얹기 ☞ 파와 양배추 숨이 죽었다 싶으면 삼겹살과 골고루 섞기 ☞ 국물이 졸아들면 완성

 

2017/08/25 - [여행 이모저모] - 어른도 탐내는 항공사별 키즈밀 경쟁

 

댓글(0)

Designed by CMSFactory.NET